2021.03.06 (토)

  • 구름많음동두천 3.2℃
  • 흐림강릉 0.6℃
  • 구름조금서울 5.4℃
  • 구름많음대전 6.9℃
  • 맑음대구 4.0℃
  • 울산 4.2℃
  • 구름많음광주 11.6℃
  • 맑음부산 5.4℃
  • 맑음고창 5.6℃
  • 흐림제주 11.5℃
  • 구름조금강화 4.2℃
  • 흐림보은 4.9℃
  • 맑음금산 6.8℃
  • 맑음강진군 10.3℃
  • 구름조금경주시 3.8℃
  • 구름많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양주시의회, 설 명절 맞아 성금 기부하며 상생과 연대 행보

URL복사


양주시의회가 한파와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따뜻한 온정을 나누며 사람과 사람을 잇는 상생과 연대의 행보를 펼쳤다.


시의회는 설 연휴를 앞둔 9일, 8명의 시의원 전원과 의회사무과 간부 공무원들이 기부하기로 결정한 제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한 성금 200만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앞서 시의원들은 지난 연말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으로 기부문화가 위축될 것으로 예상되자 성금 300만원을 쾌척하며 나눔 정신을 잇기 위해 꾸준히 노력했다.


정덕영 의장은 “혹한과 코로나로 이중고를 겪는 이웃이 주변에 많아 안타깝다”며 “작은 정성이 힘든 시기를 겪는 이웃에게 삶의 희망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양주시 ‘희망 2021 나눔캠페인’ 모금액은 총 3억 7천5백만원으로 목표 금액인 3억 3천만원을 훌쩍 뛰어넘었다.


목표 모금액을 100℃로 정하고 모금액이 1% 늘어날 때마다 온도가 1도씩 상승하는 양주시‘사랑의 온도탑’의 올해 최종 온도는 113.7℃였다.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 31일까지 진행한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은 지난 2월 2일 폐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