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구름조금동두천 21.7℃
  • 맑음강릉 23.7℃
  • 맑음서울 23.6℃
  • 구름조금대전 21.9℃
  • 구름조금대구 25.0℃
  • 흐림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23.0℃
  • 구름조금보은 19.3℃
  • 구름조금금산 20.6℃
  • 맑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3.1℃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신문사소개

신문사 소개 이미지

경기도민은 도의 행정과 의회를 비판 감시하는 역할과
경기도의 각계각층의 어두운 면을 조명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역할 또한 언론에게 요구하고 있습니다.

"직필은 사람에게 박해 받고 곡필은 하늘의 벌을 받는다"는 말은
있는 진실을 그대로 전달해야 하는 "소중한 언론정신"을 가장 잘 표한 말이라 생각이 듭니다.
정론직필이란 말이 있습니다. 올바른 논리와 곧은(정직한)붓은 그 어떤 총과 칼보다도 강합니다.
하지만 여기에 전제 조건이 따릅니다.

경기도의 도민과 독자 여러분들의 관심과 애정만이 부러지지 않는 붓을 만들어 주실 수 있습니다.
현재 언론의 환경 여건에서 경기도에 관한 기사를 중앙일간지나 메이저 방송사에서 비중 있게 다루는 것을
볼 수 있는 기회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현재의 언론구조 속에서 일방적인 우위 점유와 시장지배력으로 인한 현실이기에 담담히 받아 들이면서도,
지역 내의 기록들마저 뉴스가치(new value)에 밀려 그냥 잊혀지고 묻혀버린다면 지역민의 건전한 집단적 의사가 형성될 수 없고 이것이 사회에 반영하게 되는 기회도 얻을 수 없게 됩니다.

경기주간신문은 도민 여러분이 만들어 주시는 경기도의 신문입니다.
경기주간신문은 경기도민과 늘 함께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