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1 (수)

  • 흐림동두천 0.3℃
  • 흐림강릉 0.5℃
  • 서울 1.4℃
  • 대전 3.6℃
  • 대구 5.0℃
  • 울산 5.1℃
  • 광주 6.8℃
  • 부산 6.3℃
  • 흐림고창 6.7℃
  • 제주 12.2℃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3.5℃
  • 흐림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4.9℃
  • 흐림거제 7.1℃
기상청 제공

파주의 자랑 똑버스, 농촌으로 확대…12월 27일부터 정상 운행

“시민이 편리한 교통망 구축에 최선”

 

[ 경기주간신문 = 정성경 기자 ]  파주시는 이용수요에 대응하여 탄력적으로 운행하는 신교통수단인 농촌형 똑버스 개통식을 12월 26일 광탄면 행정복지센터에서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지역주민과 함께 김경일 파주시장 및 지역구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등 50여 명이 참석해 개통을 축하했으며, 경과보고, 기념사, 기념촬영 순으로 행사가 진행됐다.


지난 18일부터 광탄면, 탄현면, 운정4동에서 각 3대씩 총 9대로 시범운행을 시작한 농촌형 똑버스는 26일 시범운행을 마무리하고 27일부터 정식 운행한다. 


농촌형 똑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똑타 앱’을 설치한 후 각 운행 지역 내에서 출발지와 도착지를 지정하여 호출하여야 하며, 운영시간은 05시 30분부터 24시까지로, 마지막 호출은 23시 30분까지 가능하다. 이용 요금은 성인 카드 요금 기준으로 1,450원이 부과되고, 교통카드 이용 시 수도권 통합환승 할인이 적용된다. 


똑버스는 정해진 노선 없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이용 수요에 맞춰 실시간으로 최적의 이동 경로를 생성해 운행하는 교통수단으로 입주 초기 대중교통이 부족한 운정·교하지구 시민에게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파주시가 2021년 경기도형 디알티(DRT) 시범사업을 통해 경기도 내에서 최초로 도입했다.


도시형 똑버스는 운영 초기부터 이어진 주민 호응으로 2021년 12월 운행 개시 이후 올해 11월 말까지 56만 명이 이용했고, 일 이용자는 1,200여 명이다.


지난해 실시한 만족도 설문조사에서 상반기 90%, 하반기 92%의 응답자가 다른 사람에게 똑버스를 추천하고 싶다고 응답했으며, 올 상반기 만족도 설문조사에서는 94.4%의 만족도가 나왔는데, 이와 같은 높은 만족도는 출도착지 지정이 가능한 이용자 중심의 접근성 및 좌석제 운영을 통한 이동 편의성 등의 요인 때문이다.


운행 대수에 비해 운행 구역이 넓고, 호출 증가로 인해 대기시간이 길어짐에 따라 주민들의 이용 편의 개선을 위한 증차 필요성 또한 제기되어 왔다.


이에 파주시에서는 증차 운행에 필요한 사업비 마련을 위해 대도시광역교통위원회, 한국토지주택공사(LH) 및 경기도와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하여 한국토지주택공사(LH) 광역교통개선부담금 28억 원을 확보했고, 이를 통해 지난 10월 운정·교하지구에 도시형 똑버스 5대를 증차하여 현재 15대를 운영 중이다.


또한 파주시는 도시와 농촌의 균형 발전을 위해 농촌지역에 똑버스 운영을 검토했고, 지난해 6월 과기부 주관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에 파주시가 공모하여 국비 71억 원을 확보했다.


8월 말 농촌형 똑버스 운송사업자를 공개 모집한 파주시는 9월 제안서평가위원회를 개최하여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했고, 우선협상을 진행하여 10월 경기교통공사컨소시엄(경기교통공사, 기흥여객)에 한정면허를 발급했다.


12월 27일 운행을 시작하는 농촌형 똑버스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파주시는 운행지역 내 경기행복마을관리소를 통해 똑버스 이용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어르신 등 디지털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방문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며, 통합정산 및 고객센터 운영 등 똑버스 운영 고도화를 위해 경기도 및 경기교통공사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예정이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교통은 시민의 일상이자 도시의 경쟁력이며, 지속 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힘”임을 강조하며, “시민의 편리한 오늘과 기대되는 내일을 책임지는 교통 발전에 더욱 최선을 다하며, 반드시 더 큰 결실을 이뤄내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