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0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4.10 총선

김성원 동두천·양주·연천을 후보, 환경정화 봉사로 깨끗한 출정식 ‘눈길’

동두천 시내 곳곳 돌며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환경정화 봉사
“정책과 성과로 대결하는 깨끗한 선거에 집중할 것” 

 

[ 경기주간신문 = 정성경 기자 ] 3선에 도전하는 김성원 후보(국민의힘, 동두천·양주·연천을)가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28일 출정식을 간소화하고 조용한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연천 전철 첫 차 탑승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한 김 후보는 이날 오후 선거운동원들과 동두천 시내 곳곳을 돌며 환경정화 활동에 나섰다.


김 후보는 “평화로운 일상을 방해하는 소란스러운 출정식 대신 민생 속으로 들어가 묵묵히 일하겠다는 의미로 환경정화 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어 “남은 13일의 선거운동 기간만이라도 유권자들에게 희망을 주고 정책과 성과로 대결하는 선거를 치르는 게 주민들을 위한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앞으로도 깨끗한 선거운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과도한 소음을 유발하는 대규모 유세는 최소화하고 선거송 음향은 적정수준으로 낮춘다. 유세 차량이 교통 통행에 방해를 주지 않도록 각별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또, 압도적인 성과와 풍부한 경험을 앞세워 선명성 경쟁에서 앞서나간다는 계획이다. 김 후보는 “비방은 지양하고 오직 성과와 능력으로 유권자들의 선택을 받겠다”고 강조하며 “더 강력해진 3선의 힘과 불가능을 가능하게 만든 강력한 추진력으로 동두천·연천·은현·남면의 더 큰 도약을 이뤄낼 자신이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 후보는 그간 GTX-C 동두천 연장 확정, 10량 직결 연천 전철 개통, 동두천국가산업단지 착공, 국립연천현충원 유치 등 숙원사업을 해결한 추진력을 강점으로 앞세워 지역 발전을 이끌 적임자임을 강조하고 있다.


이번 총선에서는 그동안의 성과를 넘어 지역경제의 백년대계를 마련할 청사진을 제시했다. ▲제3롯데월드(가칭) 유치 ▲ 국가정원 유치 및 관광특구 지정 ▲국가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 조성 ▲GTX-C 동두천 2028년 적기 개통과 서울~양주~동두천~연천 고속도로 조기 건설을 이뤄내 지역을 새롭게 도약시킨다는 복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