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2 (금)

  • 맑음동두천 11.0℃
  • 구름많음강릉 16.3℃
  • 맑음서울 12.4℃
  • 구름조금대전 13.4℃
  • 구름많음대구 12.5℃
  • 구름많음울산 13.8℃
  • 구름많음광주 13.2℃
  • 구름많음부산 14.7℃
  • 구름많음고창 14.5℃
  • 흐림제주 13.2℃
  • 맑음강화 9.7℃
  • 구름조금보은 11.8℃
  • 구름조금금산 13.4℃
  • 구름많음강진군 13.8℃
  • 구름조금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박윤국 포천시장,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안) 관련 입장문 발표

URL복사


박윤국 시장은 8일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안)과 관련해 포천시 철도정책 방향과 향후 추진계획에 관한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박 시장은 입장문에서 “지난해 12월 공청회가 무산된 이후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정세균 국무총리와 정성호 국회 예결위원장,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서울교통공사 관계자 등과 만나며, 당초 기본계획(안)인 단선 환승에서 한 단계 발전한 복선 건설 대안을 도출했다.”고 말했다.


복선 건설은 총사업비는 증액되지만 철도의 안전성과 정시성이 보장되고, 장래 확장 가능성을 열어 둔 최선의 대안이라고 판단했다는 것이다.


또한, 단선철도의 단점인 교행 대기시간을 없애 포천에서 옥정까지의 통행시간이 최대 10분 단축되게 되며, 환승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평면환승을 반영하는 등 2~3분 이내 환승이 가능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철도사업은 백년 앞을 내다보고 추진해야하는 중요한 계획이다. 향후 7호선 직결이 가능하도록 선로를 연결하고 역사규모도 확장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겠다.”라며 “지금 당장 몇 개월 더 걸린다고 해서 쉬운 길로 가지 않겠다. 시민여러분과 함께 합리적인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