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일)

  • 흐림동두천 19.2℃
  • 흐림강릉 19.6℃
  • 흐림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21.7℃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19.4℃
  • 흐림광주 20.1℃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8.8℃
  • 구름많음제주 19.4℃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20.8℃
  • 흐림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문화/미디어

제22회 천상병詩문학상 고영민 시인 ‘봄의정치’ 선정

• 제22회 천상병詩문학상 수상 고영민 시인 ‘봄의정치’ 선정
• 제2회 천상병동심문학상 수상 이정석 시인 ‘촛불이 파도를 타고’ 선정


(사)천상병시인기념사업회와 천상병시상운영위원회(위원장 고형렬·시인)는 ‘제22회 천상병詩문학상’ 수상작으로 시인 고영민(50)의 <봄의 정치(창비2019)>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천상병예술제>는 우리시대 대표적 순수시인 이자 문단의 마지막 기인(伎人)으로 불리는 천상병(1930~1993년) 시인을 기리는 경기북부 대표 문학제로 (재)의정부문화재단(대표 손경식)에서 매년 후원하고 있다.


최근 코로나19의 악화로 오는 4월 개최 예정이었던 <제17회 천상병예술제>의 취소가 안타까운 가운데 ‘천상병詩문학상’ 수상작 선정을 통해 천상병시인을 기릴수 있게 되었다.


천상병시상심사위원회는 2019년 2월부터 2020년 2월까지 출간된 시집 가운데 데뷔 10년 이상 된 시인을 대상으로 역대 천상병시상 수상자를 비롯해 추천위원들의 추천을 통해 모두 20여 권의 시집을 추천했고, 이 가운데 1차 예심을 통해 6권의 시집으로 압축했다.


이어 이달 초 본상 심사위원회를 열어 객관적이고 공정한 심사 끝에 고영민 시인의 <봄의 정치(창비2019)>를 최종 선정했다. 이러한 시적 특징은 언어를 최대한 ‘가난하게’ 구사했던 천상병 시의 시정신과도 잘 부합했다고 전했다.

시집은 ‘죽음’과 ‘상실’이라는 주제를 집요하게 다룬다. 특히 어머니(아버지)의 부재(不在)를 다루는 시의 행간에는 그리움의 정동과 더불어 자기 앞의 인생을 ‘산다는 것’에 대한 깊은 사유의 힘이 느껴진다.


시의 언어가 절제되어 있고, 시행 또한 간소하다는 점 또한 빼놓을 수 없다.


심사위원들에 따르면 “가난은 나의 삶 자체(가난의 증명)라는 시적 스탠스를 잊지 않으며, 구수한 불 냄새(불 냄새)나는 ‘촌놈’ 시인으로서 사물의 근본을 생각하게 하는 시를 쓰고 있다는 점에서 심사위원 전원일치로 고영민 시인의 <봄의 정치(창비2019)>를 선정하였다‘라고 밝혔다.


고영민 시인은 “이번 상은 저에게 시의 자리가 어디에 있는지, 시의 몸이 어디에 있는지를 다시금 일깨우기 위한 질문과도 같다. 시가 언제라도 찾아올 수 있도록 작정해 본다” 라면서 “부족한 저에게 ‘천상병詩문학상’을 주셔서 고개 숙여 감사인사를 드리며 더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고영민 시인은 1968년 충남 서산에서 태어나 2002년 「문학사상」으로 작품활동을 시작했으며, 시집으로 「악어」 「공손한 손」 「사슴공원에서」 「구구」가 있다. 지리산문학상, 박재삼문학상을 수상했다.


아울러 ‘제2회 천상병동심문학상’으로는 이정석 시인의 동시집 <촛불이 파도를 타면(아동문학평론2019)>이 선정됐다.


‘천상병동심문학상‘은 <천상병예술제>의 외연을 확대하고 아이처럼 순수하고 천진했던 천상병 시인을 기리며 동시인들에게 창작의 의미를 더하기 위해 지난해 신설된 상이다.
 

천상병동심문학심사위원회는 “지난해 출간된 동시집 가운데 데뷔 10년 이상 된 시인을 대상으로 진행했다”라고 밝히며 “이정석 동시집 <촛불이 파도를 타고>는 시인이 가진 동심은 향기 깊은 차를 음미하듯 품격 있는 선비의 삶을 지향한다는 점을 주목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이라며 선정 이류를 밝혔다.


이정석 시인은 전남 나주에서 태어나 <소년중앙> 문학상 동시 당선(1983), <아동문학평론지> 아동문학평론 당선(1997) 하였으며, 동시집 <촛불이 파도를 타면> 등 6권, 아동문학평론집 <현대 동시의 특성과 기법> 등 2권 발간하였다. 방정환문학상, 이재철아동문학평론상, 전라남도문화상(문학)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이정석 시인은 “앞으로도 ‘아름다운 이 세상 소풍’을 다니면서 순수한 동심을 찾아 전심전력 노래하겠다”라며 소감을 말했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악화로 ‘제22회 천상병詩문학상’ 시상식은 따로 열리지 않으며 별도의 자리에서 상패를 전달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www.uac.or.kr) 또는 전화(031-828-5841), (사)천상병시상운영위원회 전화(02-972-2824)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