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3 (금)

  • 맑음동두천 31.2℃
  • 맑음강릉 30.5℃
  • 맑음서울 32.2℃
  • 구름조금대전 32.0℃
  • 구름많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8.9℃
  • 구름많음광주 32.1℃
  • 구름많음부산 31.1℃
  • 구름많음고창 32.8℃
  • 흐림제주 26.6℃
  • 맑음강화 31.7℃
  • 맑음보은 29.6℃
  • 구름많음금산 30.1℃
  • 구름많음강진군 30.9℃
  • 흐림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9.7℃
기상청 제공

양주시의회, 온오프 양주시 교육정책 토론회 공동 주최

정덕영 의장 “교육정책 토론회, 새로운 기회의 시대 만드는 역사적 출발점”

URL복사


양주시의회는 오는 26일 오후 3시, 양주시의회 특별위원회실에서 교육현안 해결을 위한 양주시 교육정책 토론회를 개최하고, 유튜브로 실시간 생중계한다.


이번 토론회는 시의회를 비롯하여 양주시 교육현안과 밀접하게 관련이 있는 기관 및 사회단체인 양주시, 동두천양주교육지원청, 양주희망교육포럼이 공동 주최·주관한다.


토론회에서는 양주시 최대 교육현안인 제한적 공동학구제를 어떻게 준비하고, 효과적으로 시행할 것인지를 집중적으로 논의한다.


제한적(한 방향) 공동학구제는 통학 구역 조정을 통해 주소 이전 없이 큰 학교(과밀학급)에서 작은 학교(과소 학급)로만 전·입학을 허용하고, 그 반대의 경우(작은 학교에서 큰 학교로 전·입학하는 경우)는 제한하는 제도다.


현재, 대규모 택지 개발과 공동주택 건립이 줄을 잇는 양주시에는 소규모, 적정규모, 대규모 학교가 혼재한 상황이어서 제한적 공동학구제 시행이 매우 절실하다.


인구가 유입되는 신도시 지역(고읍, 삼숭, 옥정 등) 학생 수는 꾸준히 늘어 학생 수 1,000명 수준의 과대 학교가 5곳이나 되는 반면 읍면 지역에 소재하거나 인구 수가 가장 적은 양주1동에 위치한 학교 6곳은 학생 수가 100명도 채 되지 않는다.
 

2021년 3월 기준, 경기도 교육청의 학생 수 통계에 따르면 삼숭초 990명, 덕현초 1,189명, 옥정초 1,234명, 옥빛초 1,367명 등 신도시 지역 학교와 양덕분교 41명, 봉암초 43명, 효촌초 54명, 상패초 56명, 유양초 42명, 산북초 65명 등 읍면 지역 학교의 학생 수 격차는 상당히 크다.


제한적 공동학구제는 신도시 지역 학교의 과밀 해소와 읍면 지역 소규모 학교의 적정규모를 유지하는 등 양주시 최대 교육현안 해결을 위해 필요한 제도라는 분석이다.


특히, 코로나 사태가 계속 이어지면서 코로나 방역에 유리하고, 상시 등교가 가능한 관내 소규모 학교에 전학 문의가 쇄도하고 있어 제도 도입이 시급하다.
 

정덕영 의장은 “교육현안에 대한 강한 해결 의지는 우리 시 목표인 경기북부 본가(本家) 위상 회복과 맞닿아 있다”며 “과밀·과소 학급 해소 등 양주시 교육현안을 논의하는 이번 토론회가 변화와 위기의 시대를 새로운 기회의 시대로 전환하는 역사적 출발점이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토론회는 1부와 2부로 나뉘며, 1부에서는 개회, 내빈 인사말 및 축사, 제한적 공동학구제 사례 영상을 시청한다.


2부에서는 정덕영 의장이 좌장을 맡아 토론회를 이끈다. 김한호 양주희망교육포럼 공동대표는 ‘제한적 공동학구제 사전 준비와 시행’에 관한 주제 발표를 하고, 주제 발표가 끝난 뒤에는 지정토론과 시민의 자유토론이 1시간가량 이어진다.


지정토론자는 이희창 시의원, 황은근 양주시 평생교육진흥원장, 우상환 교육지원청 양주교육지원센터장, 김경숙 덕현중 학부모회장 등 4명이다.


시의회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토론회를 양주시의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하며 양주시 학부모들의 온라인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