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2 (토)

  • 맑음동두천 20.5℃
  • 구름조금강릉 22.7℃
  • 맑음서울 22.5℃
  • 맑음대전 22.8℃
  • 맑음대구 23.5℃
  • 맑음울산 22.5℃
  • 맑음광주 24.7℃
  • 맑음부산 23.1℃
  • 맑음고창 22.7℃
  • 맑음제주 24.0℃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9.0℃
  • 맑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4.9℃
  • 맑음경주시 21.4℃
  • 맑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포천시, 코로나19 대응 1조 1,099억 규모 제2회 추경 편성

URL복사


포천시는 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무너진 지역경제와 시민의 삶을 회복하기 위해 총 1조 1,099억 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제1회 추경 9,355억 원 대비 1,744억 원(18.7%)이 증액되었으며, 일반회계는 1,488억 원 증액된 9,781억 원, 특별회계는 256억 원 증액된 1,318억 원으로 늘어났다.


시가 제출한 예산안을 살펴보면 일반회계 세입 재원은 하반기 초과 세수 및 잉여금을 최대한 반영해 지방세 70억 원, 세외수입 137억 원, 순세계잉여금 36억 원을 포함한 보전수입 154억 원 등 361억 원의 자체 재원을 증액 편성했으며, 이와 함께 지방교부세 362억 원, 조정교부금 146억 원, 국도비 보조금 619억 원 등 의존 재원 1,127억 원을 증액 편성했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국내·외 출장여비, 각종 행사성 경비 등 불요불급한 세출예산 25억 원을 삭감하여 코로나 극복 지원 가용재원으로 재편성했다.


이번 추경 세출예산안 중 주요 편성사업으로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정부) 337억 원 △긴급생계·의료 및 코로나19 격리 생활지원금(정부) 30억 원 △저소득층 추가 국민지원금(정부) 10억 원 △영북고 등 관내 초·중·고교 노후시설 개선사업 14억 원 △농민기본소득 지원(도) 22억 원 △백운계곡 청정 복원지역 편의시설 설치사업 30억 원 △국도43호선(자작~어룡간) 우회도로 개설공사 20억 원 △고모~무봉간 도로 확포장 공사 21억 원 △노후 가로등·보안등 교체공사 29억 원 △이동면 도시재생 뉴딜사업 부지 매입비 11억 원 △포천터미널 공원화 사업 23억 원 등이다.
 

이 밖에도 안전한 동네 조성을 위한 생활방범용 CCTV 6억 원 등 특별교부세 19억 원과 내촌면 미급수지역 용수 공급사업 10억 원 등 특별조정교부금 51억 원을 목적사업비로 편성했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시민들의 삶이 피폐해진 만큼 지역경제 회복에 중점을 두고 가용재원을 최대한 활용해 추경예산을 편성했다”라며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행정을 구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추경예산안은 포천시의회 제159회 임시회에 상정돼 9월 13일까지 열리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세부적인 예산심의가 이루어지며, 9월 15일 본회의를 통해 최종 확정된다.